안녕하세요. 백승찬입니다. 


지난 저녁 제가 한 경솔한 말로 많은 엘지팬분들이 상처 입으신데 대해 사과를 드렸습니다. 


그래도 미진하다고 여기신 분이 많으신 듯 합니다. 아마 사과문에 조롱이 섞였다고 생각하신 듯 한데요, 전혀 그런 의도는 없었습니다. 진심입니다. 


다시 한번 정중히 사과드립니다. 앞으로 말 한 마디를 해도 더욱 신중히 하겠습니다. 




'라이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음악인 주찬권(1955~2013)  (0) 2013.10.21
세헤라자데, 아빠.  (3) 2013.09.13
엘지팬 여러분께 재차 사과드립니다.  (389) 2013.06.18
엘지팬 여러분께 사과드립니다.  (1005) 2013.06.17
빵가게 습격  (7) 2013.05.21
의견과 현상  (2) 2013.05.17